엔씨소프트, 2분기 실적 발표…해외 비중 확대

2022-08-12 14:17
center
엔씨소프트(대표 김택진, 이하 엔씨(NC))가 2022년 2분기 실적 결산(이하 연결기준) 결과 매출 6293억 원, 영업이익 1230억 원, 당기순이익 1187억 원을 기록했다.

전년동기대비 매출은 17%, 영업이익 9%, 당기순이익 26% 증가했다. 전분기대비로는 매출 20%, 영업이익 50%, 당기순이익 29% 감소했다.

지역별 매출은 한국 4088억 원, 아시아 1446억 원, 북미·유럽 399억 원이다. 북미·유럽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64%, 전분기대비 7% 증가했다. 로열티 매출은 360억 원이다. 해외 및 로열티는 전체 매출의 35%를 차지한다.

center
엔씨소프트 2분기 실적표.
모바일게임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35% 증가한 4752억 원을 기록했다. 제품별로 살펴보면 '리니지W' 2236억 원, '리니지M' 1412억 원, '리니지2M' 962억 원, '블레이드&소울2'는 142억 원이다.

PC 온라인게임 매출은 '리니지' 257억 원, '리니지2' 226억 원, '아이온' 142억 원, '블레이드&소울' 61억 원, '길드워2' 272억 원이다.

엔씨(NC)는 ▲TL(MMORPG) ▲프로젝트R(배틀로얄) ▲프로젝트M(인터랙티브 무비) ▲BSS(수집형 RPG) 등 글로벌 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이고 있는 다양한 장르의 신작을 개발, 실적 개선을 꾀할 예정이다.

이원희 기자 (cleanrap@dailygame.co.kr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