베이글코드, 무역의날 '5000만불 수출의탑'·'서비스탑' 수상

2022-12-06 11:01
center
데이터 드리븐 모바일 퍼블리셔 베이글코드(공동대표 김준영, 윤일환)가 5일 '제59회 무역의날' 기념식에서 '5000만 불 수출의탑'과 '서비스탑'을 수상했다.

'수출의 탑'은 산업통상자원부가 해외시장 개척, 수출 확대, 일자리 창출 등에 공헌한 기업 및 유공자를 포상하는 행사로, 한국무역협회 주관으로 매년 12월5일 무역의 날에 시상식이 개최된다.

베이글코드는 2015년 100만 불 수출의탑 수상을 시작으로 5년만에 급성장하며 2020년 2000만 불 달성, 2021년 3000만 불, 올해 5000만 불 수상에 이르기까지 매년 단계적으로 성장하고 있다. 최근 5년간 180% 성장하며 지난해 810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고 2022년 상반기 흑자 전환했다.

특히 이번에는 수출의탑 이외에도 '서비스 및 전자적 무체물'로 '수출의 탑'을 수상한 상위 3개 업체에게 주어지는 서비스탑을 수상하며 해외 수출 공로를 인정받았다. 서비스탑은 신청 기업 중 실적 상위 3개사, 6개 부분에서 각 1개사를 선정해 총 9개 기업을 시상했다.

베이글코드는 외형 확장과 내실 성장을 함께 이어가며 캐주얼 게임 신작 개발과 데이터-드리븐 퍼블리싱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. 글로벌 시장에서 축적한 데이터/Ai 기술, UA마케팅 노하우를 바탕으로 모바일 플랫폼의 성공을 지원하는 데이터-드리븐 모바일 퍼블리셔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.

김준영, 윤일환 베이글코드 공동대표는 "최근 주력 게임이 미국 구글 플레이 전체 게임 매출 톱100에 진입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꾸준히 유의미한 성과를 내고 있다"며 "기존 사업의 안정적인 매출을 기반으로 본격적으로 사업 다각화를 통해 더 큰 성장으로 수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할 것"이라고 말했다.

이원희 기자 (cleanrap@dailygame.co.kr)